용인자연휴양림 목재문화체험관, 월요일에도 문 연다

휴양림·산림교육센터 이용객이 목공예 체험까지 즐길 수 있도록…3월부터 적용 권용석 기자l승인2024.02.2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용인시(시장 이상일)는 3월부터 용인자연휴양림(처인구 모현읍 초부리) 이용객의 편의를 위해 목재문화체험관 휴관일을 변경해 주중 상시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키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용인자연휴양림 내 산림교육센터의 경우 새해 첫날, 설·추석 당일, 근로자의 날에만 휴관는데 목재문화체험관은 매주 월요일마다 휴관해 이용객들이 월요일에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즐기기 어렵다는 판단에 따라 두 곳의 휴관일을 맞춘 것이다. 

이에 따라 산림교육센터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 가운데 목공예 체험이 포함된 ‘행복한 숲’과 ‘너의 숲’의 프로그램을 제한 없이 제공하게 됐다.

용인자연휴양림은 연중무휴 운영하며 산림교육센터와 목재문화체험관은 새해 첫날(1월 1일) 설·추석 당일, 근로자의 날에만 휴관한다.

목재문화체험관은 산림 체험과 연계한 ‘행복한 숲, 너의 숲’ 프로그램 외에 3세 이상의 유아부터 성인까지 모든 연령층이 전문가의 지도를 받아 간단한 소품 등을 제작할 수 있는 58종의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산림교육센터는 숲 해설가와 함께하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비롯해 강의 시설과 숙박시설까지 마련돼 있어 기관·단체 등의 이용이 점점 늘고 있다.

목재문화체험관과 산림교육센터를 이용하고자 하는 시민은 용인산림교육센터 홈페이지에서 프로그램을 신청하거나, 목재문화체험관(031-324-3787)으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용인자연휴양림을 방문한 모든 분이 숲 해설 프로그램과 목공예 프로그램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운영 일정을 변경했다”며 “일상 속 쉼이 필요하신 분들이 많이 방문해 힐링하면서 소소한 기쁨을 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용석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4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