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배명곤 용인시장 예비후보 출마

용인시 40여 년간 모든 개발업무 계획하고 실행한 용인시장의 최적임자 자임 권용석 기자l승인2022.04.0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국민의힘 배명곤 용인시장 예비후보가 6일 오전 11시, 용인시청 브리핑룸에서 출마를 선언했다.

배명곤 후보는 용인시 도시정책실장을 역임한 시 공무원 출신으로 약 40년 동안 도시계획, 건설교통, 주택건축, 경제 산업 상하수도와 택지개발 사업 등 개발과 관련된 모든 업무를 관여하고, 9급에서 2급까지 전국 지방자치단체에 유례가 없을 정도로 최연소 국장 승진(만47세)과 최장기간 국장 재직(10년)으로 맡은 바 책임과 의무를 다해 지방 이사관(2급)으로 명예롭게 공직을 마무리한 인물이다.

특히 배명곤 후보는 지난 4년간 산재된 시의 현안은 뒤로 한 채 살기 좋은 용인시를 난개발됐다며 오직 난개발 방지만을 외치는 시장의 실정을 강하게 비판하고, 용인시가 앞으로 발전적 변화가 필요하다는 생각으로 시장 출마를 결정했다고 했다.

또한, 여러 지역구에 출마해 낙선하고 때만 되면 나타나는 정치인, 구 단위 지역에서 국회의원 몇번 지낸 전 국회의원, 용인시에 몇개월 근무한 전직 공무원, 전직 시.도의원 등 기존 정치인들이 예비후보로 나왔지만 이번 선거는 내가 아는 사람, 나에게 도움이 되는 사람보다 용인시를 가장 잘 알고 용인시를 발전시켜 용인시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며 용인시민 모두에게 도움이 되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사람을 뽑아야 한다고 말했다. 

공약으로는 시 균형 발전을 최우선 정책으로 추진하고 처인구는 중첩된 규제를 완화하여 개발을 유도한다고 했다. 42번국도 대체도로구간 교통체증이 심한  마평 나들목구간을 개선하겠다고 발표했다.

기흥구는 45년 전에 구획정리사업으로 조성된 옛 신갈 읍사무소 주변지역을 재개발과 수지구 상습정체 구간인 43번 국도를 지하화 하고 신세계백화점 주변을 교통체계와 미관을 연계해서 깨끗하게 정리하겠다고 했다. 

또한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에 이양 심의 요청돼있는 86개 기능사무가 빠른 시일 내에 이양되어 용인특례시가 완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차별화된 공약과 중요한 내용도 있지만 후보가 난립되어 모방을 방지하고자 일부 공약만 발표하게 된 점 이해를 부탁했다.

배명곤 후보는 40여 년간 시의 모든 개발 업무를 계획하고 실행한 용인시 발전 역사의 산증인으로 도시행정에 관한 한 이론과 실천, 경험을 겸비한 전국 최고의 전문가라고 하면서 용인시장으로 최적임자임을 강조하고 지지를 호소했다.


권용석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2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