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우 경기도 사회부지사, 도민 행복이 최우선!

취임 100일 기념 기자회견 가져 .. 도민 행복을 최우선 가치로 삼아 생활정치 민생연정 실현 권용석 기자l승인2015.03.16l수정2015.03.16 18: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 제공-경기도

이기우 경기도 사회통합부지사는 16일 취임 100일을 맞아 “소통하고 또 소통하며, 도민의 행복을 최우선 가치로 삼아 민생연정을 실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 부지사는 이날 오전 11시 도청 브리핑룸에서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갖고 그 동안의 소회와 성과, 앞으로의 계획을 발표했다.

이 부지사는 먼저 “싸움박질 정치”가 아니라 대화와 타협이라는 “상생의 정치”가 도민의 요구에 응답하는 길이며, “남경필 도지사의 연정에 대한 뚝심과 협조, 도의회의 노력과 의지가 있었기에 오늘이 가능했다”라고 100일간의 소회를 밝혔다.

이어 “경기연정 실행위원회, 재정전략회의, 조직개편 등 정권이 바뀌더라도 일관성 있게 도정을 추진할 수 있는 제도적 기반을 마련한 100일이었다”라고 지난 성과를 설명하고 “경기연정 실현을 위해 집행부와 도의회를 잇는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는 뜻도 피력했다.

앞으로 도민의 혈세를 내 돈처럼 아끼기 위해 도의회와 소통과 협력을 통한 “함께 짜는 예산연정”을 추진하고, 대한민국의 축소판인 경기도의 다양한 욕구와 갈등을 시군연정으로 해법을 찾을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또한 사회통합부지사 관할의 보건복지, 환경, 여성, 가족 등의 분야는 행정의 칸막이를 허물고 사회정책적 관점에서 융복합 행정을 통해 도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정책을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이 부지사는 정책개발 시 공무원, 산하기관, 관련단체, 전문가가 함께하는 “사회정책 라운드 테이블”과 “사회통합 정책회의”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고 토의하는 과정에서 실천 가능한 정책을 발굴하여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경기침체와 양극화, 이웃과의 단절로 인한 사회문제는 관 주도의 정책만으로는 풀 수 없다며, 공동체를 통한 사회적 관심과 배려로 다양한 사회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정책으로 경기도형 공동육아 등 따뜻하고 복된 마을 조성에 힘쓰겠다고 역설했다.

이와 함께 환경사고 없는 생활환경, 폐기물처리 광역화를 통한 쓰레기 문제 해결, 경력단절 여성과 고령사회에 대비한 노인 일자리 등 사회적일자리 창출, 글로벌 시대에 맞는 다문화 정책 등 더불어 잘사는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 부지사는 “그 누구도 가보지 않았던 길인 경기연정이 성공적으로 실현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낮은 자세로 소통하겠다. 연정의 성과를 도민에게 되돌려 주는 것이 저의 소명이며 책임이다. 초심을 잃지 않고 도민이 행복한 경기도를 만드는 아름다운 동행에 함께해 달라.”며 기자회견을 마무리했다.


권용석 기자  webmaster@sisatime.co.kr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4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