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조재환 사무총장 긴급 체포

최락도 전 의원 오늘 영장 이흥섭 기자l승인2006.04.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조재환 민주당 사무총장
 

조재환(57) 민주당 사무총장이 정치자금법 위반혐의로 경찰에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경찰청 수사과는 최락도(68) 전 민주당 의원으로 부터 공천 청탁과 함께 현금 4억원을 받은 혐의로 조재환(57) 민주당 사무총장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1일 밝혔다.

 경찰은 조씨를 이날 중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며, 최 전 의원도 같은 혐의로 사법처리키로 하고 출국금지했다고 덧붙였다.

 조씨는 20일 오후 9시50분께 서울 홍은동 G호텔 주차장에서 최 전 의원으로부터 "김제시장 민주당 공천을 받도록 해달라"는 청탁과 함께 현금 2억원씩이 든 사과상자 2개를 넘겨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조씨는 최 전 의원 측에서 받은 사과상자를 실은 자신의 그랜저승용차를 몰고 호텔을 떠나다 현장에 잠복중이던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은 현금 4억원과 사과상자를 증거물로 압수했다.

 조씨는 이날 저녁 G호텔에서 최 전 의원을 만나 함께 식사를 하던 도중  자신의 승용차 열쇠를 넘겨줘 사과상자를 싣도록 한 뒤 열쇠를 돌려 받았다고 경찰은 밝혔다.

 조씨는 "트렁크에 선물을 실어 준다고 해 차 열쇠를 넘겨 줬을 뿐 사과상자  안에 돈이 들었는지 전혀 몰랐다"며 관련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 전 의원은 측근 신모씨(51)와 수행비서 출신 문모씨(42)를 통해 지인들에게서 돈을 빌려 4억원을 마련, 이날 현금을 실은 승용차에 타고 김제에서 서울로 올라온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조씨는 16대 국회 새천년민주당 전국구 의원 출신으로 국민회의 사무부총장과 새천년민주당 조직위원장 등을 지냈고 최 전 의원은 12.13.14대 의원에 당선, 통신과학기술위원장을 맡았다. 


이흥섭 기자  leesol04@lycos.co.kr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흥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4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