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락산 문화축제 성료, 전통 문화유산 재연

문화나눔 송사모, 시민이 공감하는 지역 문화축제 승화시켜 권수정 기자l승인2022.09.26l수정2022.09.26 19:3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평택시 부락산 마을의 안녕과 풍년을 기원하는 전통문화유산을 재연하는 부락산 문화축제가 지난 24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이날 행사에는 홍기원 국회의원, 평택시의회 이관우 부의장과 이종원 행정자치위원회 부위원장이 자리를 함께 했으며, 소나무처럼 푸르게 문화예술을 사랑하는 문화나눔 송사모가 주관했다. 

이날 부락산 중심으로 이루고 사는 마을의 안녕과 풍년을 기원하는 추석절 전통문화를 현대사회 맞게 각색하여 연출한 프로그램이 시민들로 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마을의 전통문화를 재연하는 부락산 문화축제는 평택문화사랑회가 불악산 역사문화탐방을 인솔하였고, 이어 지역 작가 손창완 시인이 빈대바위에서 빈대바위와 파계승 설화와 소골봉 올라가는 100개 계단 올라가는 체험, 흔치휴게소에서 백현원 승장 김윤후의 역사 이야기에 대해 자세한 설명이 이어졌다.

탐방을 마치고 메인무대로 들어설 때에는 부락산을 이루고 있는 북쪽 동막․우곡․건지미․오좌올 마을, 남쪽에 있는 장안 ․ 동령 마을, 서쪽에 있는 지장․ 좌올 마을이 입장하면서 마을 안녕과 풍년을 기원하는 산신제를 길창근 예술가의 제주로 거행하는 퍼포먼스는 옛 향수를 불러 일으켰다.

특히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문화예술인의 문화공연과 초록빛깔 잔디밭에 펼쳐진 곤충체험장, 불악산과 관련된 자료 사진 전시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볼거리를 제공했다

마지막으로 전통문화 씨름을 특설무대에서 평택씨름협회의 해설과 이태현 천하장사의 씨름 역사와 경기 시연은 지나간 시민들을 가는 길을 멈추게 하였고 시민, 어린이들의 한판은 축제장을 절정을 이뤘다, 

홍기원 국회의원은 ”부락산을 알리고 주민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한 것을 앞으로 더 크게 발전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관우 평택시의회 부의장은 ”내고장의 역사문화를 축제로 발돋움 하는 순간이라고“면서 ” 지역의 대표 문화축제로 승화시키는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문화나눔 송사모 박준형 대표와 윤정화 행사위원장은 "이번 행사가 성황리에 끝날 수 있는 것은 시민의 적극적인 참여와 함께하는 행사이라서 가능했다” 하면서 “ 내년에도 지속적으로 행사가 이어지길 바램"이라고 전했다.


권수정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2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