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하반기 채용도 ‘직무 적합성’ 어필이 핵심

김수경 기자l승인2021.08.23l수정2021.08.23 23: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하반기 좁은 채용문을 뚫기 위해 취준생들이 가장 중점적으로 준비해야 할 채용 전형과 평가 요소는 무엇일까?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기업 337개사를 대상으로 ‘하반기 전형별 채용 평가’에 대해 조사한 결과를 정리했다.

올 하반기 채용 역시 공채를 축소하거나 폐지하고, ‘수시채용’으로 인재를 채용하는 기조가 뚜렷하다. 전체 기업 10곳 중 8곳이(81.6%) ‘수시채용만으로 채용을 진행’하겠다고 답한 것. ‘공채, 수시채용 둘 다 진행’이 11.6%였고, ‘공채’는 6.8%에 불과했다.

하반기 기업들은 평균 2.3단계의 전형을 거치는 것으로 조사됐다. ‘면접전형’(92%, 복수응답)이 단연 가장 많았고, ‘서류전형’(79.5%), ‘인적성 검사’(10.7%), ‘신체검사’(8.6%), ‘필기시험’(3.6%) 등의 순이었다.

각 전형별 평가 비중을 살펴 보면, ‘면접전형이’ 56.6%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다음으로 ‘서류전형’(36%), ‘인적성 전형’(5.7%), ‘필기전형’(1.6%) 순으로 답했다.

그렇다면, 전형별 구체적인 평가 계획은 어떨까?

기업들은 각 채용 전형에서 ‘직무 적합성’을 주요 평가 요소로 꼽아, 이를 적절하게 어필하는 것이 취업 성공의 핵심으로 보인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서류전형에서 중요하게 평가할 요소로는 ‘인턴 등 실무경험’(59.9%, 복수응답), ‘전공’(15.1%), ‘자격증’(7.7%) 등 직무 관련 요소들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자기소개서 역시 ‘직무 관련 경험’이 51%(복수응답)로 중요한 질문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인재상 적합성’(20.5%), ‘지원동기’(7.4%), ‘입사 후 포부’(5.3%), ‘성격의 장단점’(5%), ‘타인과 협업한 경험’(4.7%) 등의 순이었다.

앞서 가장 평가 비중이 큰 면접전형 진행 시에도 ‘직무수행능력’(48.4%, 복수응답)을 중점적으로 확인한다고 답했다. 계속해서 ‘성실성과 책임감’(18.4%), ‘입사 의지 및 열정’(12.8%), ‘조직 융화력’(8.6%), ‘문제 해결 능력’(3.9%) 등을 꼽았다.

또, 기업들은 하반기 신입 채용을 아우르는 가장 중요한 트렌드 역시 ‘직무 적합성 평가 강화’(31.8%)를 첫 번째로 꼽아, 직무 적합성 어필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확인시켰다. 이외에도 ‘화상면접 등 언택드 전형 확대’(21.4%), ‘수시 채용 확대’(19%), ‘채용 전형 시 코로나 방역 수칙 준수’(14.8%), ‘메타버스 등 신규 기술 접목’(4.7%), ‘채용 절차 공정성’(4.5%) 등의 의견이 있었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2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