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광역버스 증편 ·· 강남가는 길 더욱 편리해져

오산시 양산동↔강남 1552번 노선 새로 개설 김수경 기자l승인2021.03.2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오산시(시장 곽상욱) 양산동에서 강남까지 운행하는 기존 광역버스 1550-1노선이 계통 분리돼 오는 31일부터 1552번이 신설 운행되고, 오산형 도시교통모델 신규 3개 노선(C2∼C4)이 4월부터 순차적으로 도입된다.

오산시는 양산동 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를 위해 지난해부터 경기도와 화성시, 운수업체와 1550-1번 노선 계통분리에 대한 지속적이고 긴밀한 협의와 노력을 진행해 결실을 맺었다.

계통분리 운행될 광역버스 1552번 버스는 하루 9회 운행하며, 기존 1550-1 노선과 달리 신영통∼수원IC를 지나지 않고, 병점∼동탄3동을 지나 기흥동탄IC로 경유하여 강남까지 운행 소요 시간을 대폭 단축하여, 이용시민들의 교통편의를 더욱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공공이 노선을 소유하는 공공버스로 경기도와 오산시가 교통 서비스를 책임지고 있으며, 좌석에서 편하게 인터넷을 즐길 수 있는 공공 와이파이와 휴대전화 및 모바일 장치 등을 충전할 수 있는 USB 충전포트가 설치돼 시민들의 편의를 높였다.

광역버스 노선 신설과 더불어 오산형 도시교통모델 노선인 시내버스 C2∼C4 3개 노선도 단계적으로 신설한다. 4월에 우선 도입되는 C2 노선은 오산대역을 기·종점으로 내삼미동(드라마세트장)∼외삼미동∼세마역∼세교1지구 등 시 외곽지역과 전철역 및 주요시설을 연결한다.

C3, C4 노선은 오산역을 기·종점으로 오산시 맑음터공원∼초평동∼오산시청을 연결하는 순환노선과 오산 원동을 기·종점으로 오산시청∼오색시장∼오산대역∼세교1지구∼지곶동을 연결하는 노선이며, 상반기 내에 도입될 예정이다.

오산시 관계자는“관할 지자체와 관련 운수업체가 적극적으로 노력한 결과, 광역버스 1552번 노선과 시내버스 C2∼4번 노선을 신규 도입하여 운행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대중교통 편의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2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