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절차탁마 자세 조직문화 강조

“관행에서 벗어나 현장·적극·소통·실용행정 4대 방침 정착시킬 것” 김수경 기자l승인2020.12.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백군기 용인시장이 지난 28일 시정 전략회의에서 “공직자들이 과거의 관행이나 습관대로 일하면 퇴보하고 시민들의 외면을 받는다”며 “각자 업무수행에 있어 사각지대나 허점이 발생하지 않도록 살피고 현장·적극·실용·소통행정의 조직문화를 정착시켜 달라”고 당부했다.

이는 민선 7기 백 시장 취임 이후 그동안 공직사회에서 보여 왔던 탁상행정, 소극행정, 전시행정, 권위행정을 타파해 현장행정, 적극행정, 실용행정, 소통행정 등 4대 행정방침이 더 뿌리 내려야 한다는 의지를 표현한 것이다.

백 시장은 또 “모든 공직자가 한 조직의 구성원임을 깊이 인식하고 어떤 상황에서도 사심을 버리고 기본원칙을 지키며 자신의 부족함에 대해선 절차탁마의 자세로 바르게 일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백 시장은 “공직자 모두가 시장이라는 주인의식을 갖고 반드시 필요한 곳에 예산을 투입하고 효용성이 떨어지는 부분에는 과감하게 예산을 축소하는 결단력도 가져달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편리한 교통환경 구축할 수 있도록 주차 문제 해결에 관심을 가지고 공영 주차 플랫폼 구축 등 사회적 비용이 들더라도 추진할 만한 가치가 있는 일에 대해 적극 해결방안을 모색할 것을 지시했다.

또 용인레스피아 인계‧인수와 에코타운 조성과 관련해선 시의회에서 동의안이 통과됐지만 지역 주민들과 약속한 부분에 대해 이행에 차질이 없는지 확인하고 이로 인한 오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소통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복지대상자 통신비 지원대상 발굴과 관련해선 신청자가 알아서 찾아오기를 기다리지 말고 마을 통리장 활용 등으로 선제적 지원방안을 모색하는 등 적극적이고 공격적인 마인드로 업무에 임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1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