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젝트직 모집 나서는 건설사들

‘연령 파괴’ 개인 기술노하우 중시 김수경 기자l승인2020.09.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건설 업황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프로젝트(PJT) 전문직 채용공고가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다.

프로젝트 전문직이란 건설공사(프로젝트) 단위별로 토목·건축·기계·전기·품질·안전 등 관련 기술자들을 고용하는 채용방식이다. 프로젝트가 완료될 때까지 고용이 보장되고 정규직과 대등한 처우를 받을 수 있다. 개인이 가진 경험과 노하우를 중시하기 때문에 은퇴 전후 신중년 전문인력을 재고용하는 사례도 늘고 있다.

7일 건설취업플랫폼 건설워커(www.worker.co.kr 대표 유종현)에 따르면 GS건설, 롯데건설, 계룡건설, 한신공영, 쌍용건설 등 상위권 건설사들이 프로젝트 전문직 채용을 진행한다.

◆ GS건설이 프로젝트 전문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건축시공, 설비시공, 전기시공, 현장안전, 현장품질 등이며 13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직무별 경력 3년 이상, 단 현장품질은 5년 이상 ▲관련 자격증 보유자 우대 ▲어학능력 우수자 우대 등이다.

◆ 롯데건설이 현장 프로젝트 전문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시공(토목, 건축직), 설비(전기, 기계직), 건축(CS)직, 안전직, 공무직, 시험(품질)직, 플랜트 시운전직 등이며 9일까지 롯데건설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관련 전공자 또는 자격증 소지자 ▲해당 경력 3년 이상자 등이다.

◆ 계룡건설이 프로젝트직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직종은 건축, 품질, 부대토목, 전기, 설비, 조경, 토목, 관리, 안전(보건) 등이며 채용시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직종별 경력 충족자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 한신공영이 프로젝트직 직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건축, 토목, 기계, 안전, 보건 등이며 31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부문별 경력 충족자 ▲관련 학과 졸업자 등이다.

◆ 쌍용건설이 프로젝트 계약직 채용을 진행한다. 모집분야는 안전관리, 보건관리 등이며 30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경력 충족자(안전관리 5년 이상, 보건관리 2년 이상) ▲관련 자격증 보유자 ▲KOSHA 18001 유경험자 우대 등이다.

이밖에 금호건설(13일까지), HDC아이앤콘스(11일까지), 대림산업(10일까지), 호반건설·KCC건설·LT삼보·새천년종합건설(채용시까지) 등도 프로젝트 전문직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채용 일정은 기업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건설워커 홈페이지에서 해당 모집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건설워커 유종현 사장은 "안 그래도 좁았던 건설 채용문이 코로나19 여파로 더 좁아졌다"며 “고용시장이 최악의 상황인 점을 감안하면 ‘경력관리’에 초점을 맞추고 낮은 자세로 접근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0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