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뱃놀이 축제’ 코로나19로 9월 연기

권수정 기자l승인2020.03.2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재)화성시문화재단(대표이사 최형오)은 당초 5월 예정이던 화성시 대표축제 ‘화성 뱃놀이 축제’의 개최를 오는 9월로 연기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전염병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 상황인 것에 따라 감염 확산 방지 및 시민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결정이다.

 따라서 ‘2020 화성 뱃놀이 축제’는 9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화성시 전곡항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특히 ‘2020-2021 예비 문화관광축제’ 및 ‘2020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지정되며, 많은 이들이 방문이 예상되는 만큼 단순한 승선체험에서 벗어난 해상 파티와 화려한 야간 프로그램 등 콘텐츠를 다양하고 내실 있게 구성하여 준비할 계획이다.

 화성시 관계자는 “다른 무엇보다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이 최우선이라고 생각한다.” 며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와 축제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권수정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0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