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22일 하루새 코로나19 확진환자 5명 발생

처인구 고림동 거주 44세 시민…기흥·수지 포함 오늘 5명 확진 김수경 기자l승인2020.03.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용인시는 22일 처인구 고림동 고림4통 거주 44세 시민 An모(용인-34)씨가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22일 하루 동안 용인시 3개구에서 5명(용인-30, 31, 32, 33, 34)의 확진 환자가 발생한 것이다.

An(용인-34번)씨는 지난 20일 오전부터 발열, 기침, 가래, 오한, 근육통 등의 증상이 나타났으며 22일 오전 처인구보건소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체를 채취, 이날 씨젠의료재단 진단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시에 따르면 An씨는 해외여행력이나 대구·경북 방문 이력이 없으며 배우자와 자녀2명과 함께 거주중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관련해 시는 An씨에 대해 국가지정격리병상을 요청했고 가족 3명에 대해선 자가격리 조치 후 검체를 채취할 예정이다. 자택과 주변 방역소독은 An씨의 병원 이송 직후 실시할 방침이다.

앞서 같은 날 확진 판정을 받은 기흥구 언남동 Ak(용인-30번)씨는 성남시 수정구보건소 확진 환자로 등록된 은혜의 강 신도인 직장동료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는 Aj(용인-28번)씨의 배우자로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으로 이송됐다.

수지구 동천동 래미안 이스트팰리스 1단지 아파트에 거주하는 Al(용인-31정)씨는 영국 런던에서 체류하다 3월15일 귀국한 후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아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와 관련 시는 Al씨의 부모와 동생 등 가족 3명을 자가격리한 후 검체를 채취하고 자택과 주변을 방역 소독했다.

기흥구 구갈동 강남마을 계룡리슈빌아파트에 거주하는 Am씨 부부(용인-32,33번)는 전날 평택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30대 남성(평택-9번)의 지인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지난 3월10일부터 14일까지 기흥구 구갈동 자택에 함께 머무른 것으로 조사됐다. 평택-9번 확진환자는 필리핀 방문 이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21일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 22일 민간검사기관 씨젠의료재단으로부터 확진 판정을 받아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으로 이송됐다.

시는 이들에 대한 역학조사관의 구체적인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해 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알릴 방침이다.

이로 인해 용인시의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34명으로 늘어났다. 이 가운데 6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격리 해제됐고 186명이 검사 진행 중이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문의
질병관리본부 1339, 용인시콜센터 1577-1122
처인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 ☎ 031-324-4981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 031-324-4995~8)
기흥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 ☎ 031-324-6975,
수지구보건소 감염병관리팀 ☎ 031-324-8566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0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