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문화의전당, <친정엄마와 2박 3일>

강부자, 전미선이 들려주는 친정엄마와 딸의 가슴 절절한 이야기 권수정 기자l승인2019.03.13l수정2019.03.13 21:4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기도문화의전당(사장 이우종)이 오는 16일(토)부터 17일(일) 대극장에서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을 공연한다.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다.

강부자, 전미선 주연의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친정엄마와 딸의 가슴 뭉클한 사랑을 다루며 2009년 초연 이후 10년 동안 관객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동명의 베스트셀러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10주년을 맞이해 더욱 서정적이고 세련된 무대 연출을 선보인다.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2009년 서울 이해랑 예술극장에서의 초연 이후 서울, 수원, 대구, 부산, 대전, 청주, 창원, 원주, 고양 등 다양한 도시에서 100회 이상의 공연을 올렸으며, LA, 뉴욕 등에서 해외공연을 성황리에 마친 바 있다.

배우 강부자와 전미선은 초연부터 10년간 다져온 호흡으로 깊은 울림을 끌어내며 ‘따뜻한 친정 구들목과 그리운 엄마 냄새를 떠올리게 한다’라는 평을 받았다. 강부자는 시골집에 혼자 살며 자식의 행복을 바라는 친정엄마를, 전미선은 사회에서는 부러울 것 없는 커리어우먼으로 살아가지만 아픔을 감추고 있는 딸의 역할을 맡아 열연 중이다.

10주년을 맞은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수원 경기도문화의전당 공연 이후 대전, 안양, 목포, 당진에서 전국 투어 공연을 이어간다.

■ 공연 개요
- 공 연 명 : <친정엄마와 2박 3일> 10주년 기념
- 일    시 : 2019년 3월 16일(토) ~ 17일(일)
             토) 오후 2시, 6시 / 일) 오후 2시
- 장    소 : 경기도문화의전당 대극장
- 출    연 : 강부자, 전미선, 유정기, 이요성, 서자영, 김찬훈, 김정아
- 연    출 : 구태환
- 티    켓 : R석 77,000원 / S석 66,000원
- 관람등급 : 만 7세 이상
- 러닝타임 : 100분 (인터미션 없음)
- 제    작 : (주)아이스타미디어
- 주    최 : 경기도문화의전당, ㈜히든메이커
- 문    의 : 1599-0746


권수정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19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