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해청-중국 옌타이시-평택시, 경제협력 교류 추진

‘황해청-옌타이시-평택시간 경제협력 교류회’ 개최 권수정 기자l승인2018.03.16l수정2018.03.16 00: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기도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하 황해청)은 15일 황해청 회의실에서 중국 산동성 옌타이시 경제대표단, 평택시와 공동으로 ‘황해청-옌타이시-평택시 경제협력 교류회’를 개최했다.

이번 교류회는 지난해 9월, 황해청장의 옌타이 방문 시 논의 된 양 지역 간 경제협력 교류 제안의 일환으로 추진하게 되었으며, 향후, 평택과 옌타이간 협력을 통해 대중국 수출입 1대 무역항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였다.

황해청은 지난해 11월, 황해청과 중국의 일대일로 사업 추진 국제민간기구 ‘SICO’(UN 협력기구)와 업무협약을 통해 중국 친화도시로 개발되는 현덕지구 내 SICO 동북아센터 설치를 추진하고 있으며, 평택항과 연계한 한중 물류단지 조성을 검토하고 있다.

이번 경제협력 교류회를 통해 옌타이시 대표단은 지난해 12월 중국 국무원의 인가를 받은 ‘한중(옌타이)산업단지’와 한국 내 투자와 사업파트너를 찾고 있는 옌타이화립투자유한공사 등 기업인들을 소개하고 황해청과 한중산업단지 간 상호지원을 통한 공동 협력을 제안했다.

황해청과 평택시, 옌타이시는 이번 상호간 협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향후 ‘3자 간 경제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로 합의했다.

평택시 손정호 신성장전략국장은 “평택시와 옌타이시는 산업단지와 항만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도시로, 양 지역 모두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는 도시라는 공통점이 있으며, 향후 공동 노력을 통해 상호 보완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화순 황해청장은 황해청 개발사업과 평택항을 소개하며 “평택항이 중국의 일대일로와 연계되는 한국의 실크로드 관문이 될 수 있도록 평택시와 옌타이시, 황해청이 협력해 상생방안을 찾아내길 바란다”고 말하며

금년 하반기부터 평택직할세관이 설치 운영하는 “평택항 해상특송 장치장”을 소개하며, 옌타이 전자상거래 기업들도 많이 이용해 주길 당부하였다.

이번 옌타이시 경제대표단은 3.14일 산업부가 주관하는 “제2차 한-산동성 경제협력 교류회”를 참가하기 위해 방한하여, 오늘 황해청 방문 경제교류회를 참석하고 귀국한다.


권수정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18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