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문화재단, 2018 신년 음악회 개최

권수정 기자l승인2017.12.04l수정2017.12.04 19: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화성시문화재단이 2018년 무술년 새해를 맞아 1월 13일 토요일 동탄복합문화센터 반석아트홀에서 신년음악회 ‘클래시컬 기프트(Classical Gift)를 선보인다. 

 화성시문화재단이 준비한 이번 신년음악회는 클래식 스타 3인방 바이올린 신지아, 더블베이스 성민제, 테너 박지민과 디토 체임버 오케스트라가 함께하는 클래식 향기 가득한 무대로 구성된다.

그리그의 ‘홀베르그 모음곡(Holberg Suite, Op. 40)’ 연주로 첫 무대를 여는 디토 체임버 오케스트라는 디토 페스티벌, DMZ 평화콘서트, 크레디아 파크콘서트 등 국내 대형 클래식 공연의 주요 상주단체로 활동하고 있다.

 디토 체임버 오케스트라는 그리그가 ‘덴마크의 문학의 아버지’로 불리는 ‘홀베르그 남작(1684~1754)’ 탄생 2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작곡한 곡인 홀베르그 모음곡을 연주해 디토의 음악적 유연성과 단원들의 젊은 에너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각 출연진들과의 협연 무대를 통해 무대의 화려함을 더해줄 것이다. 

 이어서 대한민국 대표 바이올리니스트 신지아가 탱고 작곡가 아스토르 피아졸라의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사계(The Four Seasons of Buenos Aires)’를 연주한다. 2012년 ‘퀸 엘리자베스 국제바이올린 콩쿠르’ 3위, ‘프랑스 롱-티보 콩쿠르’ 1위 수상 등 유수의 국제대회에서 수상하며 독보적인 실력을 인정받은 신지아는 디토 체임버 오케스트라와 함께 강렬한 바이올린 선율을 선보일 것이다.

 여기에 테너 박지민의 미성이 돋보이는 노래도 함께한다. 영국 런던 로열 오페라 하우스에서 시작해 세계 무대에서 아름다운 미성을 인정받고, 거기에 관객을 사로잡는 연기력까지 겸비한 박지민은 영화 OST, 한국 신작 가곡 등 대중들이 편하게 감상할 수 있는 곡들을 들려줄 예정이다. 

 디토 체임버 오케스트라와 국내 클래식 스타 3인방과 함께하는 2018년 화성시문화재단 신년음악회는 1월 13일 토요일 오후 5시에 반석아트홀에서 진행되며 티켓 가격은 전석 3만원이다. 티켓예매는 12월 5일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인터파크 티켓, 아트홀 홈페이지, 전화(1588-5234)로 가능하다. 

문의 : 1588-5234음악회 Classical Gift


권수정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17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