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태교 중요성 알리는 학술 세미나 가져

열달의 가르침, 100년의 행복 주제 김수경 기자l승인2017.11.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용인시는 9일 오후 시청 컨벤션홀에서 태교도시로서의 학술적 기반을 다지기 위해 ‘태교도시 조성 학술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열달의 가르침, 100년의 행복’을 주제로 열린 이날 세미나는 태교도시를 표방하는 용인시가 태교의 중요성과 과학성을 고찰하고 그 가치를 재조명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에는 정찬민 용인시장을 비롯해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해 교육학 박사, 과학자, 태교전문가 등 3인이 발제하고 시민 대표들이 자유발언을 했다. 

이날 건양대 대학원 이영숙 교수(한국성품협회 대표)는‘태교로 시작되는 인생의 의미’를 주제로 지자체와 학교, 가정 등 사회 전체가 주목해야 할 미래교육으로서의 태교의 가치를 강조했다. 

또 전통태교를 연구하는 물리학자로 알려진 김수용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는‘뇌과학으로 만나는 태아교육의 중요성’을 주제로 전통태교의 과학성과 국악태교를 통해 검증한 신생아의 뇌파측정 사례 등을 들려줬다.  

송금례 맑은샘 태교연구소 소장은 다양한 태교사례들에 대해 발표했다.  

발제가 끝난 후에는 용인시의 태교지도사 양성과정을 수료한 김양희씨가 새롭게 확인한 태교의 필요성에 대해 발언했다. 장정아 태교도시조성위원회 위원은 전 세계가 동양의 태교에 큰 관심을 보이는 때에 이사주당의 전통태교를 적극 알리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태교도시 시민지원단에서 활동하는 이승준씨는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는 다자녀 갖기 운동을 펼친 경험도 들려줬다.   

정찬민 시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이 세미나는 용인의 자랑스러운 문화유산인 태교신기를 바탕으로 태교의 미래가치를 성찰하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전문가들의 고견을 토대로 사람 중심의 태교교육을 확산하는 경쟁력 있는 태교도시로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17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