셰익스피어 희극에 한국전통 색 더했다!

여름밤, 도깨비들의 신명나는 한바탕 소동 <한여름 밤의 꿈> 권수정 기자l승인2016.07.11l수정2016.07.12 00:0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셰익스피어 서거 400주년을 맞아 화성시문화재단에서 특별한 작품을 준비했다. 셰익스피어의 작품을 우리 전통의 미학과 연희의 양식을 바탕으로 풀어내어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는 극단 여행자의 <한여름 밤의 꿈>을 8월 27일 반석아트홀에서 공연한다.

극단여행자의 <한여름 밤의 꿈>은 보편적인 사랑이야기를 한국 전래의 육담과 해학으로 버무려 한국적 정서의 낭만희극으로 재탄생시켰다. 엇갈린 사랑을 하고 있는 4명의 젊은 연인을 지켜보던 도깨비 돗은 은방울 독초향으로 사랑을 이루어 주려고 한다. 하지만 장난을 좋아하는 두두리의 실수로 네 연인의 사랑은 더욱 꼬이기만 하고, 그믐 밤 깊은 산속에서 벌어지는 사람과 도깨비들의 한바탕 소동을 유쾌하게 그려냈다.

원작에 등장하는 요정들을 한국의 도깨비로 치환하여 새로운 해석과 뛰어난 독창성으로 전례 없는 호평을 받은 이 작품은 무대 미술 역시 대청마루, 한지, 삼베옷 등 한국 고유의 미학으로 가득하다. 한국적 음률의 대사와 노래, 독창적인 신체연기, 사물악기 연주, 한국무용이 조화를 이룬 전통 연희 양식은 관객과의 흥겨운 소통과 교감을 이루며 극찬을 받았다. 한국 연극 사상 최초로 영국 런던 ‘바비칸 센터(Barbican Centre)’와 셰익스피어의 심장으로 불리는 ‘글로브 극장(Globe Theatre)’에서 공연 된 바 있다.

셰익스피어의 대표적인 희극에 우리 전통의 색과 세련된 연출을 덧입혀 신선한 재미를 전해줄 <한여름 밤의 꿈>은 8월 27일 토요일 오후 5시 동탄복합문화센터 반석아트홀에서 공연된다. 티켓은 전석 2만원이며 만 7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문의 : 1588-5234


권수정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2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