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득구 의장, 연천군 포격도발 현장 방문

피해상황 점검 및 긴급대피 삼곶리 주민 격려 김수경 기자l승인2015.08.23l수정2015.08.23 16:2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북한군의 포격 도발로 남·북한 사이 군사적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강득구 경기도의회 의장(안양 2)은 지난 21일 오후 연천군 중면에 위치한 삼곶리 대피소를 찾아 북한 포격상황에 따른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전날부터 긴급 대피한 삼곶리 주민 30여명을 위로했다.

이날 강득구 의장은 “어떤 상황에서도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며 “북한이 준전시 상태를 선포해 추가 도발이 우려되는 만큼 관계 공무원들은 우리 국민의 안전을 위해 만전을 기해달라”고 강조했다.

특히 강 의장은 불안감을 호소하는 삼곶리 주민들에게 “대한민국은 북한의 어떤 책동에도 이겨낼 수 있는 전력을 갖추고 있으며, 대한민국이 여러분과 함께하고 있으니 힘을 내시라”며 격려했다.

이날 현장방문에는 새누리당 김광철(연천, 여성가족교육협력위원장), 홍범표(양주2, 안전행정위원장) 의원이 함께 했다.

경기도는 포격이 발생한 지난 20일 오후 4시 12분 위기대응 상황실을 설치했으며, 이후 위기대응 상황실을 통합방위지원본부로 격상시켜 북한군의 추가도발 등 어떠한 경우에도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도록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wonys6306@naver.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3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