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건보료 4만5000원 더 내야

황진 기자l승인2006.04.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건강보험 직장가입자는 이번달에 평균 4만5000원 가량의 보험료를 더 내야 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매년 4월 중 실시하는 보험료 재산정을 실시한 결과 올해는 1인당 평균 정산금액이 8만9953원으로 파악됐다고 21일 밝혔다. 이 정산액은 사업주와 본인 반반씩 부담해야 하므로 직장가입자는 4만4976원을 추가로 내야 한다.

전체적으로는 890만명을 상대로 8009억원의 보험료가 더 걷어들여지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정산액 7892억원에 비해 117억원이 증가한 수치다.

이에 따라 직장인은 건강보험료 평균 인상분 3.9%에다 지난해 임금인상률(4.7%)과 이번 정산분까지 더할 경우 6.6%의 인상요인이 발생해 실제적으로는 지난해보다 10.5%의 보험료를 더 내는 셈이 된다.

정산보험료는 임금인상분과 연말성과급, 연월차 수당 등을 감안해 계산되며 4월 보험료 부과시 추가로 징수된다.

사업주는 정산으로 인해 추가 보험료가 월 보험료의 30%를 초과하는 경우에는 10회로 분할 납부해도 된다.

건보공단은 이번 정산으로 발생한 금액을 6세 미만 입원아동의 본인부담금 면제와 식대·초음파 촬영의 보험 적용에 따른 보장성 강화 재원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황진 기자  hidmom@sayclub.com
<저작권자 © 시사타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2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