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0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생활정보] 생리 끝난지 열흘도 지나지 않았는데 또 피가?
정상적인 주기라면 28일마다 한 번씩 여성에게 돌아오는 생리. 여성에게 통증을 주고, 번거롭게 만드는 귀찮은 일이지만 임신을 가능케 하고, 여성을 무엇보다 아름답게 만들어주는 여성에게 꼭 필요한 일이기도 하다.생리는 상황에 따라 늦어지기도 하고 빨라지...
시사타임  2009-03-02
[생활정보] 지속되는 경기 침체! 관상 성형이 대세
지속되는 경기침체! 관상성형이 대세사람의 얼굴을 보고 그 사람의 과거와 미래의 운명을 점치는 관상! 끝이 보이지 않는 경기침체 때문일까? 성형에도 변화가 일고 있다. 단순히 예뻐지기 위한 성형 수술을 넘어 관상을 좋게 만들기 위한 '관상성형'이 작년부...
시사타임  2009-03-02
[생활정보] '비만', 하루 10개비 이상 흡연과 동일하다
10대 시절 뚱뚱한 것은 하루에 담배를 10개비씩 매일 피우는 것과 같은 건강 위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스웨덴 캐롤린스카 연구소는 평균연령 18세 남성 46,000명을 38년간 추적 관찰한 결과 10대 시절부터 비만 또는 10개비 이상의 담배를 매...
시사타임  2009-03-02
[생활정보] ‘생애 첫 차’ 구입자를 위한 자동차보험 절약법
봄이 시작된다는 3월에는 대학신입생들과 사회초년생들이 엔트리카(entry car)라 불리는 자신의 생애첫차를 사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자동차구입에는 신경을 많이 쓰는 반면 자동차보험은 자동차딜러나 보험설계사에게 일임을 하는 경우가 많이 있다. 20대...
시사타임  2009-02-26
[생활정보] 탄산음료 좋아하는 여성, 신장질환 위험 2배
탄산음료를 하루에 두 캔 이상 마시는 여성은 신장질환이 나타날 위험이 2배 가량 높아진다고 한다.미국 로욜라 대학(Loyola University) 예방의학과 데이비드 쇼햄 교수 연구팀은 미국 건강영양조사에 참가한 9,358명의 성인의 자료를 분석한 ...
시사타임  2009-02-26
[생활정보] 같은 내용 다른 생각, 남녀의 뇌는 어떤 차이가 있을까?
아름다운 예술작품을 보는 동안 여성은 뇌의 양쪽 모두를 사용하는 반면 남성은 오른쪽 뇌만 사용한다는 것이 과학자들에 의해 밝혀졌다.캘리포니아 얼바인 대학 프란시스코 아얄라 교수 연구팀은 각각 10명의 남녀를 대상으로 도시와 시골의 풍경이 담겨있는 사진...
시사타임  2009-02-26
[생활정보] 카즈, 할인 중고차 소식 정보 제공한다
중고차사이트 카즈(HTTP://WWW.CARZ.CO.KR 대표 : 문건웅)가 중고차 할인전을 포함한 중고차 실시간 뉴스 정보를 제공하며 중고차 정보제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카즈는 사회 이슈를 반영한 테마별 중고차 할인전 등 그동안 중고차 매물 정보의...
시사타임  2009-02-26
[생활정보] 자동차 비용절감을 위한 車테크 매뉴얼
재테크의 첫번째는 투자규모를 늘리는 것이 아니라, 최대한 돈을 아끼는 것이다. 더구나 최근같이 경제침체가 지속될 경우에는 공격적인 투자보다 안정적인 투자가 현명하고, 직접투자보다는 비용을 절감하는 것이 더욱 현명하다 할 것이다. 이런 의미에서 국내 자...
시사타임  2009-02-25
[생활정보] 입춘대길 2월 중고차시장.. 중고차시세, 판매 모두 강세
2월 중고차시장을 한단어로 표현하자면 입춘의 분위기라 할 수 있다. 아직은 쌀쌀한 느낌이 있지만, 전에 비해 따뜻한 바람이 다가오는 입춘의 느낌을 중고차매매단지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중고차사이트 카즈가 발표한 2월 중고차시세에 따르면 전체적으로 중고...
시사타임  2009-02-25
[생활정보] 보톡스 효능 효과와 주의사항!
보톡스 시술은 연예인을 비롯해 미용에 관심이 많은 여성, 남성에까지 폭넓은 관심을 얻고 있다. 시술시간이 짧고 다양한 부위에 간편하게 적용할 수 있기 때문에 매우 폭넓게 사용되는 시술법이다. 흔히 주름치료, 사각턱축소에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시사타임  2009-02-24
[생활정보] 100만원만 주면 담배 잘 끊는다!
750달러, 우리 돈으로 약 100만원을 벌 수 있다면 6개월 금연에 성공할 확률이 약 3배 정도 높아진다고 한다.미국의 대표적인 기업 제네럴일렉트릭(GE)은 85개 공장 약 900명의 직원을 대상으로 금연 실험을 진행하였다.그 결과 금전적 보상을 지...
시사타임  2009-02-21
[생활정보] 성인 2명 중 1명 간암 증상조차 몰라 .. 조기진단에 걸림돌
우리 나라에서도 간암 인식 개선 및 올바른 정보 제공 위해 간암 교육 캠페인 실시 예정해마다 전 세계적으로 간암 유병률 및 사망률이 증가함에도 불구, 간암과 관계가 있는 사람조차 간암의 위험인자나 증상, 치료법에 대해 모르는 등 전 세계적으로 간암에 ...
시사타임  2009-02-21
[생활정보] 감기와 독감의 차이점!
감기와 독감은 다른 것이라는 사실은 TV나 기사 등을 통해 많이 홍보가 되었음에도 아직까지 많은 사람들은 심한 감기가 독감이라는 등 감기와 독감을 같은 것으로 알고 있다.혹 감기와 독감이 서로 다르다는 것을 알고 있다 하더라도 어떤 게 감기증상인지 독...
시사타임  2009-02-21
[생활정보] 봄철 예민해지는 아토피 피부 관리법
겨우내 찬 바람과 건조한 날씨로 인해 건조함과 가려움에 시달린 피부는 따뜻한 봄 햇살에 활기가 넘치지만, 황사 꽃가루 집먼지진드기 심한 일교차 등이 피부를 위협한다. 특히 환절기만 되면 더 극성을 떠는 것이 '아토피성 피부염'이다. 만물이 새로운 출발...
시사타임  2009-02-17
[생활정보] “앉았다 일어설 때 무릎이 아파요”
회사에서 디자인 업무를 하는 박세현씨(여, 35세)는 하루 종일 의자에 앉아 컴퓨터 작업을 하는데, 최근 들어 장시간 의자에 앉아있다 일어날 때 무릎 앞쪽으로 통증을 느끼곤 한다. 처음에는 운동부족으로 인해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증상이려니 하고 넘어갔지...
시사타임  2009-02-04
[생활정보] 두통, 뒷목이 뻣뻣하면 뇌졸중일까?
기승을 부리던 추위가 한풀 꺾였다. 그러나 아직도 코끝을 스치는 바람은 차갑기만 하다. 아직은 추운 겨울, 주의해야 할 질환이 있다면 바로 뇌졸중이다. ‘소리 없는 저격수’라 불리는 뇌졸중(중풍)은 우리나라 국민의 사망원인 2위로 매년 3만명 이상이 ...
시사타임  2009-02-03
[생활정보] 남성 발기부전이 생명 위협 신호탄?
바이엘 헬스케어(바이엘쉐링제약)는 벨기에 브뤼셀에서 개최된 유럽성의학학회(ESSM: the European Society for Sexual Medicine)와 국제성의학회(ISSM: International Societies for Sexual Me...
시사타임  2008-12-10
[생활정보] 피임 여성 4명 중 3명, ‘전문의 피임상담 받은적 없다’
피임효과를 확신할 수 없어서 변경 피임이 필요한 국내 여성들 중 4명 중 1명(25%)만이 전문의에게 피임상담을 받아본 적이 있으며, 나머지 여성들은 전문의와 피임 상담을 해본 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부인과 의사들의 모임인 피임연구회(회장 이임...
시사타임  2008-12-10
[생활정보] 한의학으로 풀어본 구취의 원인!
어떠한 사람이라도 입냄새가 심해지면 남모를 고민을 안게 된다. 이야기도 잘 하지 못하고 입을 가리고 하게 되고, 이성과의 만남에도, 중요한 미팅시에도, 입냄새 때문에 만들어지는 장벽은 깊다. 한의학적으로 구취(口臭)라고 불리는 이 입냄새 질병은 구강,...
시사타임  2008-12-10
[생활정보] 모공 관리! 게을리 하지 말자
피부때문에 항상 고민하는 사람은 거울 보는 습관만 봐도 한눈에 알 수 있다. 피부가 건강한 사람은 거울을 볼 때도 전체적인 얼굴만 살필 뿐이지만 피부가 좋지 않은 사람은 눈에 띠게 커진 모공 때문에 거울을 볼 때도 얼굴을 바짝 가까이 들이대고 보기 때...
시사타임  2008-12-10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18119 경기도 오산시 청학로 42-35 웰스톤오피스텔 205호(청학동)  |  대표메일 : kwonys6306@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용석
전화 : (031)377-6305  |  팩스 : (031)377-6306  |  등록번호 : 경기 아 00281  |  등록일 : 2010.2.18  |  발행인/편집인 : 권수정
Copyright © 2005 - 2024 시사타임. All rights reserved.